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이장호 감독 핸드프린팅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이장호 감독 핸드프린팅



지난 10월7일 해운대 우동 영화의전당 야외무대에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핸드프린팅 행사가 진행됐다.


부산국제영화제는 영화 발전 공로자에게 해마다 핸드프린팅 행사를 하고 있는데 올해 회고전의 주인공으로 1970~80년대 한국영화를 대표하는 이장호 감독을 선정했다. 


1970년대 데뷔작 ‘별들의 고향’을 비롯해 다수의 영화에서 흥행 감독으로 명성을 쌓았고 80년대에는 ‘바람불어 좋은날’, ‘과부춤’,‘’바보선언‘ 등 사회고발적인 작품으로 한국영화사에 한 획을 그었다.

이날도 많은 관람객이 참석해 핸드프린팅 행사를 축하했다.


김영창 기자 chang949@naver.com